2008년 6월 4일 수요일

아무도 없는 학교

내가 학교 다닐 때 알던 많은 사람들은 이제 다 떠났다.
나만 졸업못하고 있었네.
부끄럽고 쓸쓸하다.

ㅜ.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