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9년 6월 17일 수요일

우울, 울화..

예전부터 늘 결정적인 순간에 운이 잘 안트인다.
이게 어디가서 화낼 수 있는 일도 아니고... 화병날거 같다.